‘군인’ 장기용, 송혜교와 ‘지금도 만나는 중입니다’..깜짝 소식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송혜교가 ‘군인’ 장기용의 면회를 간 사실이 알려져 화제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육군 창작 뮤지컬 ‘블루헬멧 : 메이사의 노래’ 주역 엑소 찬열, 배우 장기용, 온앤오프 효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앞서 지난해 8월 장기용은 송혜교와 SBS 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이하 ‘지헤중’) 촬영을 마치고 육군 현역으로 입대, 현재 군 복무 중인 바.

이에 그는 청취자에게 “얼마 전까지 드라마 찍고 군대 갔는데 심정이 어떻냐. 송혜교 안 보고 싶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장기용은 “입대하기 한 4일 전까지 드라마 촬영을 하고 갔다. 제가 찍은 걸 자대 도착해서 한 달 뒤쯤 봤다. 입대 때문에 너무 촬영을 급하게 해서, 저게 내가 촬영한 건가 싶고 TV에 나오는 내가 좀 어색하더라. ‘저게 나야?’ 신기한 느낌도 있었다. 동기, 선임과 같이 보니까 그게 웃기면서 재미난 추억이었다”라고 답했다.

특히 장기용은 “송혜교가 면회 왔냐”라는 물음에 “네. ‘지헤중’ 팀 전체로 해서 저를 보러 와 주셨다. 굉장한 힘이 됐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송혜교와 장기용은 1월 종영한 ‘지헤중’에서 각각 하영은, 윤재국 역할을 맡아 달달한 로맨스 케미를 펼쳤다.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