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 아홉’ 김지현 母 남기애, 손예진 친모일까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서른, 아홉’ 남기애가 손예진의 친모일까.

3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서른, 아홉’ 6회에서는 장주희(김지현 분)가 박정자(남기애)에게 차미조(손예진)의 친모에 대해 묻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주희는 “옛날에 분식집 했을 때 혹시 일했던 아줌마 중에 고아원 이야기하던 사람 없었어?”라며 물었고, 박정자는 “글쎄 왜?”라며 되물었다.

장주희는 “찬영이가 미조 친엄마 찾아주고 싶다고 안달이야. 농담인 줄 알았는데 꽤나 진지하네”라며 털어놨고, 박정자는 “아픈 거나 돌봐야지 갑자기 미조 친엄마는 뭐 하러. 잘 사는 애를”이라며 걱정했다.

장주희는 “근데 찬영이 마음은 그게 아닌가 봐. 미조가 친엄마 찾는다고 나섰다가 우리도 만난 거고 하니까. 근데 왜 미조 서류에다가 고척도 실로암 분식이라고 적어놨을까?”라며 의아해했다.

이후 박정자는 “내 품에서 자랐으면 저만큼 못 했지”라며 혼잣말했고, 박정자가 차미조의 친모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사진 = JTBC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