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로또 1등 당첨자 "11억 받아 같이 산 동료에게 3억 쾌척" 서경석X이윤…

[뉴스엔 배효주 기자]

로또 1등 당첨자가 당첨기를 밝혔다.

5월 22일 방송된 KBS 2TV ‘자본주의학교’에서 서경석과 이윤석은 로또 1등 당첨자를 직접 만났다.

2018년 17억 원에 당첨됐다는 이 당첨자는 “올 것이 왔구나 싶었다”며 “로또 용지를 3분 동안 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혹시 대통령 꿈을 꿨냐는 말에 “꿈은 안 꿨다”며 “식사를 하고 식당 앞 복권집에서 만 원 짜리 두 장을 사서 동료와 나눴다. 그 중에서 제 것이 됐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윤석은 “그냥 툭 샀는데 걸리는 게 1등의 바이브”라며 감탄했다.

“인터넷에 나온 1등 당첨자 수칙을 봤냐”는 말에 그는 “그냥 차타고 은행에 바로 갔다”고 말했다. 경호원들이 경호를 해줬냐는 질문에는 “그런 거 없이 다들 차분했다. 그냥 ‘당첨금 수령하러 왔다’ 했다. 그 분들은 매주 하는 업무이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이어 “일시불로 받을 건지 (투자) 상품으로 받을 건지 물어본다. 그냥 돈으로 달라고 했다”며 “세금은 33% 공제했다. 최종 11억 원을 받았다”고 말했다.

한편 당첨자는 “3억 정도를 같이 복권을 산 동료와 나눴다”며 “이후 부모님 집을 월세에서 전세로 옮겨드렸다”고 말해 박수를 받았다.(사진=KBS 2TV ‘자본주의학교’ 방송 캡처)

뉴스엔 배효주 hyo@

이천수 “과거 세차 일하는 엄마 보고 모른척, 내 행동 창피” 후회(살림남2)
미자 “母전성애 나랑 산다더니 남동생만 빌라 상속” 서운 (동치미)[결정적장면]
자우림 “1집 14곡 중 9곡 금지곡, 파격적 ‘스트립쇼’ 가사 때문에”(불후)
허웅 “父보다 서장훈 존경해 연대 진학”→허재 배신감(아형)[결정적장면]
‘당나귀 귀’ 장윤정 “무대 중 치마 밑으로 휴대폰 넣어 몰카 촬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