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룸 날씨] 늦겨울 한파 절정… 동쪽 대기 바짝 메말라



동영상 뉴스


[1] 봄이 찾아오는 걸 시기라도 하듯 늦겨울 추위가 매섭습니다. 찬바람이 좀처럼 잦아들 기미가 보이지 않는데요, 서울의 오늘 아침 체감 추위는 영하 15도에 달하면서 어제보다도 더 추웠습니다.

[2] 밤사이 한파특보는 더 많은 지역으로 확대됐습니다. 전북에 이어 오늘은 경남 일부 지역에도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는데요, 한파경보가 발효 중인 파주와 춘천, 양구는 영하 15도 안팎으로 출발했습니다. 낮에도 찬바람이 불어 체감온도는 5도 이상 더 낮게 느껴지면서 종일 영하권 추위를 보이겠습니다.

[3] 오늘은 이 늦겨울 한파가 절정을 보이지만, 그래도 내일은 견딜만한 날씨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한낮기온 6도까지 오르겠고요, 토요일 낮기온도 영상권에 머무르겠습니다.

[4] 오전 중에 서쪽 지역에 내리던 눈은 잦아들었지만, 이 눈이 닿지 않는 동쪽 지역은 계속해서 건조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경북 영덕에는 이틀째 산불 소식이 들려오는 만큼 더욱더 신경 써주셔야겠습니다.

[최저] 내일 아침 최저기온 서울이 영하 7도, 울산이 영하 5도 보이면서 오늘보다 높겠습니다.

[최고] 한낮에는 기온이 더 오르겠는데요, 다만 크게 나는 일교차에는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주간] 우수인 토요일에는 남해안과 제주에 눈과 비가 지나겠습니다.

[클로징] 추위가 며칠째 이어지다 보니 면역력 떨어지기 쉽습니다. 전국의 감기가능지수 매우 높음을 보이고 있는 만큼 건강관리에 신경 써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정예은 기상캐스터)
#MBN #날씨 #정예은 #MBN프레스룸 #기상캐스터 #MBN날씨

▶ (인기글) 방역 3대 패키지(방역지원금, 방역물품, 손실보상) 대상 및 신청방법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